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무역사절단, 동유럽 수출시장 개척 나서
상태바
김해시 무역사절단, 동유럽 수출시장 개척 나서
  • 조민정 기자
  • 승인 2018.10.06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유망기업 9개사, 자동차부품ㆍ기계류 등 특화품목 공략

김해시는 관내 중소기업들의 수출확대를 위해 10월 6일부터 14일까지 동유럽 3개국에 관내 9개 업체가 참가하는 특화품목(자동차부품 및 기계류) 무역사절단을 파견하여 새로운 수출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무역사절단은 사전 시장성 조사를 통해 현지시장에 적합하고 수출 잠재력이 높은 관내 수출유망기업 9개사를 선정하였으며, 10월 8일 폴란드(바르샤바), 10일 오스트리아(빈), 12일 슬로바키아(브라티슬라바)에서 수출상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동유럽 특화품목 무역사절단에 참가하는 업체는 ㈜성광기연(Hot molding Press), ㈜삼화피엠아이(Double Enveloping Worm), ㈜한일아이엔디(디스크-브레이크 캘리퍼), ㈜바이저(판형열교환기 가스켓), ㈜풍성정밀관(자동차용 정밀품), 디케이락 주식회사(계장용 피팅&밸브), ㈜마프로(윈도우필름), 대량산업㈜(캘리퍼 부품), ㈜오토일렉스(디지털부화기) 등이다.

동유럽 시장은 최근 유로존 경기 회복으로 높은 경제 성장률을 유지하고 있으며, 한-EU FTA 체결 후 한국과의 무역 역시 꾸준히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어 새로운 수출 전략 시장으로 평가되고 있다.

폴란드는 폭스바겐, 메르세데스 벤츠 등 글로벌 자동차업체 부품 생산공장이 위치하고 있으며, 오스트리아는 기계류 및 자동차부품 기업 클러스터를 구축하여 유럽 내 선진화된 산업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다.

또한 슬로바키아는 자동차산업이 전체 산업의 43%를 차지하는 등 3개국 모두 자동차부품 및 기계류가 수출 유망 품목으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김해시 관계자는 “글로벌 자동차업체의 부품 공급망 역할을 하고 있는 동유럽에서 관내 유망기업의 활발한 수출상담이 기대된다”며 “앞으로 수출시장 공략을 위한 후속 지원 사업을 강화하여 실질적인 수출실적이 이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