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아반떼급' 경찰순찰차 2100대 모두 중형급으로 바꾼다
미디어부 | 승인 2019.02.07 14:56
2016.8.1/뉴스1 © News1 홍성우 기자

경찰순찰차 가운데 준(準)중형급 약 2100대가 중형급으로 교체된다.

7일 경찰청에 따르면 '2020~2024년 중기재정사업계획'에 배기량이 1600cc~2000cc인 준중형 순찰차를 단계적으로 중형차급으로 교체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통상 경찰은 4년 이상 사용한 순찰차의 주행거리가 12만km를 넘어서면 새 차로 교체한다. 2000대가 넘는 준중형급 순찰차의 교체 시점이 되면 중형차로 바꿀 계획이다. 경찰청은 기획재정부와 국회에 관련 예산을 요청할 예정이다.

현재 경찰순찰차 5160여대 가운데 배기량 1600cc 이상~2000cc 미만인 준중형차는 약 2140대(41.4%)다. 나머지 약 3000대는 쏘나타 등 배기량 2000㏄짜리 중형차다. 제네시스 등 배기량 3000㏄를 넘는 대형 순찰차는 고속도로순찰대 등에 배치돼 있다.

경찰 내부에서는 순찰차를 탄 경찰관이 도로에서 교통사고를 당하면서, 준중형급을 중형급 이상으로 교체해 안전을 지켜야 한다는 요구가 나오기도 했었다.

실제로 지난달 25일 전북 익산시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하던 순찰차가 중앙선을 침범한 차량과 정면으로 부딪혀 순찰차가 도로 옆 배수로에 빠졌다. 순찰차는 크게 파손됐고 탑승했던 박모 경감(58·당시 경위)은 숨졌고, 상대 차량 운전자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미디어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회사소개구독신청독자투고불편신고고충처리인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김해시 가락로 29번길4 3층  |  대표 055-329-7001  |  팩스 055-321-720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남 아00041  |  등록일자: 2007년 7월 3일  |  발행일자: 2007년 7월 3일  |  제호: YN뉴스
발행인 : (주)영남매일신문사 최금연  |  편집인: 최금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동진
Copyright © 2019 영남매일·Y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ynnews.kr
공공기관 및 단체의 보도 자료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