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뉴스
'나혼자산다' 유노윤호x보아, 힐링 나들이…헨리 아이스하키 도전
미디어부 | 승인 2019.06.08 10:50
MBC © 뉴스1

‘나 혼자 산다’가 유노윤호와 헨리의 열정과 노력으로 가득 채운 하루로 안방극장을 후끈하게 달궜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10년지기 절친 보아와 첫 나들이 겸 여행에 나선 유노윤호의 하루와 흐릿해진 복근을 되찾기 위해 스포츠 열정을 끌어올린 헨리의 일상이 그려지며 금요일 밤을 유쾌한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먼저 유노윤호는 절친 보아와 첫 번째 여행 코스로 놀이동산 사파리를 찾았다. 그는 자신의 키에 맞춰 힐을 신고 온 보아를 배려해 내리막길에서 팔짱을 끼워주는가 하면 사파리 투어에서 아이처럼 즐거워하는 보아의 모습을 연달아 사진에 담는 달콤함으로 시청자들마저 미소짓게 했다.

이어 캠핑장에서 유노윤호는 보아를 위해 요리 열정을 불태운 것은 물론 진솔한 속마음을 전하며 힐링의 시간을 보냈다. 그는 된장만 풀어 제대로 맛이 나지 않는 된장찌개를 소생(?)하기 위해 라면 스프를 아낌없이 투하, 흡족해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함께 해온 10년을 되돌아보는 속 깊은 대화의 시간으로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헨리는 아이스하키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과거 선명했던 복근은 온데간데없이 볼록해진 배를 보며 운동 열정을 불태운 것. 그는 캐나다인의 자존심을 걸고 패기롭게 아이스링크에 들어서지만, 열정과 달리 따라주지 않는 몸에 슬랩스틱 개그를 능가하는 몸개그를 펼쳐 안방극장의 웃음보를 터뜨렸다.

또한 헨리는 특훈 1일 차에 열린 친선 경기에서 선발 선수로 출전, 그만의 긍정적인 승부 근성으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무섭게 치고 들어오는 상대 팀의 포스에 주눅 들어있던 것도 잠시 깜짝 득점 슛을 만들어내며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더불어 본 경기 뒤에 진행된 슛 아웃(Shootout)에서는 유일하게 골인에 성공하며 모두를 환호케 했다.

이처럼 이날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소중한 절친 보아와 특별한 추억을 쌓은 유노윤호와 이색 스포츠를 즐기며 긍정 에너지를 발산한 헨리의 정열적인 하루로 금요일 밤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전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미디어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회사소개구독신청독자투고불편신고고충처리인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김해시 가락로 29번길4 3층  |  대표 055-329-7001  |  팩스 055-321-720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남 아00041  |  등록일자: 2007년 7월 3일  |  발행일자: 2007년 7월 3일  |  제호: YN뉴스
발행인 : (주)영남매일신문사 최금연  |  편집인: 최금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동진
Copyright © 2019 영남매일·YN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ynnews.kr
공공기관 및 단체의 보도 자료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