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 진례서 쓰레기 상습투기 해결 잇따라
상태바
김해 진례서 쓰레기 상습투기 해결 잇따라
  • 조민정 기자
  • 승인 2019.12.03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돈담·상평마을 이어 하평마을 주민 힘모아

김해시 진례면에서 도심지에 비해 느슨하기 쉬운 불법 쓰레기 상습투기문제를 마을별로 주민들이 힘을 합쳐 해결해 나가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하평마을 황규산 이장은 최근 마을회의를 소집해 인근 상평마을에서 지난달 초 쓰레기 투기지역을 깨끗하게 정리한 사례를 소개하며 마을 보행로에 쌓이는 쓰레기 문제를 놓고 주민의견을 수렴했다.

하평마을 ㈜선봉코리아 인근 보행로는 불법 쓰레기 상습투기지역으로 김해시에서도 집중단속지역으로 정해 지속적인 수거를 하고 있으나 야간에 대량의 쓰레기를 버리고 가는 통에 단속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하평마을의 의견이 모아지자 진례면행정복지센터는 10월 말 돈담마을, 지난달 초 상평마을에 이어 하평마을의 쓰레기 투기문제 해소에 도움을 주고자 시에 지원을 요청했다.

지난달 27일 시 지원으로 대형 쓰레기를 처리하고 다음날 진례면 자체 수거반이 불법 쓰레기를 정리한데 이어 같은 날 하평마을 어르신들이 삽과 호미를 들고 보행로에 난 잡초를 뽑았다.

당시 진례면행정복지센터에 현장행정 경험을 쌓고자 배치돼 있던 5급 공채 수습사무관도 센터 직원들과 함께 계도 현수막을 달고 경고 표지판을 세우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하평마을 황 이장은 “마을 어르신들이 솔선수범이 무엇인지 보여주셔서 감사하고 또 이렇게 먼 곳까지 오셔서 몸 사리지 않고 함께 불법 쓰레기 처리에 앞장선 젊은 수습사무관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승승장구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상운 수습사무관은 “작은 힘이라도 보탤 수 있어서 감사하고 짧은 시간이었지만 공직생활의 밑거름으로 삼겠다”고 답했다.

김인수 진례면장은 “마을을 깨끗하게 지켜가고자 하는 어르신들의 뜻과 젊은 수습사무관들의 힘이 합쳐져 멋진 결과를 만들어 냈다”며 “진례면을 아름답게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