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대책회의
상태바
김해시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대책회의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0.02.14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개 기관단체장 참석 네트워크 구축

김해시는 14일 오후 4시 시청 소회의실에서 경제단체와 유관기관장을 초청해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조현명 부시장이 주재한 이날 회의에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김해시소상공인연합회, 김해YMCA, 한국산업단지공단, 김해상공회의소, NH농협은행, BNK경남은행, IBK기업은행, 수출기업협의회, 김해골든루트산업단지협의회, 김해테크노밸리산업단지협의회, 장유기업체협의회, 주촌기업체협의회, 한국노총 김해지부 등 26개 주요 기관·단체장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동향과 정부 및 김해시의 경제 분야 대응방안에 대한 보고를 시작으로 참석 기관·단체별 정보 공유와 대응방안 토의, 애로사항 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지난 4일부터 마스크 및 손세정제의 가격동향과 수급상황 모니터링과 물가안정을 위한 물가안정대책종합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매점매석행위 지도점검반 운영, 소상공인 및 소비자 피해현황 애로접수창구 운영, 중국 수출입 피해신고센터 운영 등으로 지역 업체의 피해상황을 꼼꼼히 점검 중이다.

무엇보다 이번 사태로 가장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해 자금 지원을 서두르고 있다.

시는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업체당 최고 2억원 한도로 200억원 규모 긴급경영안정 자금을 지원하는 계획을 수립해 오는 24일 공고한다.

소상공인 특별자금도 업체당 최고 5000만원 한도 내 50억원을 긴급 지원하고 30억원을 별도 편성해 신용등급 7등급 이하 저신용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최대 2천만원 한도로 지원한다.

이날 회의를 통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유관기관 네트워크가 구축됐고 상황 종료 시까지 시와 유관기관은 경제 활성화와 지역사회 안정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조 부시장은 “코로나19 유행으로 불안심리가 만연하고 경제가 위축되어 소상공인과 기업체의 어려움이 많지만 유관기관 간 협력과 차분한 대응으로 슬기롭게 잘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