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서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상태바
김해서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 조유식 취재본부장
  • 승인 2020.02.23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수 경남지사
김경수 경남지사

김해시에서 첫 코로나 19 확진자가 나왔다.

김해시는 2월 23일 김해시에 사는 A(26세, 여, 부산 A중학교 교사)씨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2월 14일 부산 소재 온천교회에서 부산시 확진자(부산-10번 확진자)와 함께 예배에 참석했던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2월 18일 김해시 삼방동 소재 박영진 의원, 더선경약국을 방문하였으며, 김해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후 자가격리 중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현재 국가지정격리병원인 양산부산대병원 음압병실에 격리 입원 중이다.

김해시는 확진자의 주거지와 주변 방역소독을 완료하였으며 현재 접촉자 및 이동 동선에 등에 대해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A씨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편이며, 함께 거주하는 가족에 대하여는 검사진행 중으로 자가 격리 된 상태이다.

김해시는 심층 역학조사 끝나는 대로 접촉자 및 정확한 이동 동선 등의 추가진행 사항을 발표할 계획이다.

감염병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시는 각종 복지관, 무료 경로식당 등 각종 복지시설은 24일부터 상황종료시까지 휴관하기로 했다.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는 휴관을 하되 돌봄이 꼭 필요한 아동들에 대해서는 돌봄사업은 종전대로 시행하고 각 마을별 경로당은 최대한 이용을 자제하도록 했다. 요양원 등 생활시설에 대해서 출입자는 엄격히 통제하고 예방수칙은 준수토록 했다.

또한 시는 24일부터 시립도서관 전체 휴관 시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