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칼럼ㆍ기고 ㅡ
커뮤니티
‘마지막 재야’ 김해을 장기표, 후보 등록
상태바
‘마지막 재야’ 김해을 장기표, 후보 등록
  • 4.15총선취재단
  • 승인 2020.03.26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정권심판, 정치혁명 할 기회 달라”
국회의원·고위공직자 특권폐지 실현하고 정치혁명의 태풍이 되겠다

제21대 총선 김해시 을선거구에 출마하는 미래통합당 장기표 후보가 26일 김해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마쳤다.

장 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저 장기표에게 국회의원·고위공직자 특권폐지 할 기회를 달라. 반드시 실현하고 정치혁명의 태풍이 되겠다”면서 “4.15 총선에서 경제는 파탄나고 안보는 실종되고 외교는 고립되고 교육은 붕괴되고 나라의 창고는 거덜내고 있는 오만과 독선으로 자신을 돌아보지 못하는 문재인정권을 엄중하게 심판하게 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

장기표 후보는 “제가 이번에 당선된다면 고위공직자 특권폐지가 제도화되기 전이라도 월급은 근로자 평균임금인 330만원만 받고 보좌진은 3명만 두며, 관리업무수당, 정근수당, 정액급식비, 명절휴가비, 특별활동비, 차량유지비, 차량유류비 등 온갖 명목의 국회의원 특권을 거부하겠다”고 강조했다.

장 후보는 “난개발 1번지의 오명을 쓴, 김해의 난개발을 바로 잡고, 김해를 역사문화관광생태가 조화로운 품격도시로 바로 세우겠다”면서 “김해의 아들딸이 김해에 사는 것이 자부심이 되도록 김해 시민과 함께 일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농부는 밭을 갈 때 뒤를 돌아보지 않는다고 한다. 오늘부터 4월 15일까지 오직 앞만 보고 나아가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