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학교급식 농산물 드라이브스루 판매
상태바
김해시, 학교급식 농산물 드라이브스루 판매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0.04.0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착한 소비 확산으로 코로나 극복하기를”
어려움에 처한 지역농가 돕기 세 번째 행사

김해시는 2일 오전 11시 대성동고분박물관 주차장에서 ‘김해시 학교급식 농산물 드라이브스루 판매행사’를 개최한다.

코로나19로 인한 4차례 개학 연기로 어려움에 처한 학교급식 농산물 공급 농업인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것으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맞춰 드라이브스루 형태로 판매한다.

시는 이번 드라이브스루 판매행사를 포함해 3차례 학교급식 농산물 꾸러미 판매행사를 추진하고 있다.

1차는 학교급식과 관계된 4개 기관 공무원(김해시, 경남도, 도교육청, 김해교육지원청)을 대상으로 지난달 16일~17일 수요조사 후 19일 공급했고 2차는 유관기관 및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19일~25일(7일간) 수요조사 후 26일~27일 공급해 지금까지 135개소에 1230박스, 2100만원 어치의 농산물 꾸러미를 판매했다.

특히 지난 행사가 공무원 및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공급해 일반 시민에게 공급 기회가 없었던 점을 감안해 이번 3차 행사는 생산자단체(시 공공급식식재료생산자협의회)가 주축이 돼 진행하며 물품 검수 및 꾸러미 제작은 시 학교급식지원센터 식재료 조달대행 수탁자인 김해농산물종합유통센터에서 한다.

행사를 준비한 생산자단체 전범률 대표는 “시민들에게 지역 먹거리를 소개하는 차원에서 11종의 먹거리를 생산단가 이하 수준으로 구성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건강한 학교급식을 위해 지역 농업인이 노력하고 있다는 점과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학교급식 농산물 구매가 가능하다는 사실을 알려 생산자와 소비자 간의 거리가 좀 더 가까워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김해 학교급식 참여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지역 내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김해 농산물 구매가 가능하므로 지역 농업인을 돕고자 하는 ‘착한 소비’가 시민들에게 확산되어 지역사회가 함께 위기를 극복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해는 도내에서 유일하게 지역에서 생산된 먹거리를 학교 등 공공급식 분야에 공급하고 있는 지자체로 지난해는 450여 농가에서 2214t, 92억원에 달하는 지역산 먹거리를 공급했다. 월 평균으로 보면 200t, 8억~9억원 정도가 공급된다.

이 중 저장성이 없는 상추, 시금치, 대파 등 신선농산물은 30여 농가에서 재배하고 있으며 월 평균 전체 공급량의 절반 정도인 70t, 4억원 상당을 학교급식 일정에 맞춰 매일 출하 방식으로 공급하고 있다

이처럼 학교급식 식재료 생산은 공급 계획에 맞춘 생산시스템이다 보니 3월 개학과 동시에 공급될 먹거리가 판로를 잃게 됐고 생산농가는 일부 품목을 로컬푸드 직매장에 출하하고 있으나 학교급식 보다 소비량이 적어 한계가 있다.

또 친환경농업으로 재배한 농산물을 일반농산물로 해 공판장에 내기도 하나 공판장에서는 제값 받기가 어려워 출하를 포기하거나 일부 폐기하는 사례도 발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