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전 경남지사 3인방 김두관ㆍ김태호ㆍ홍준표 `대선 예비고사` 통과
상태바
전 경남지사 3인방 김두관ㆍ김태호ㆍ홍준표 `대선 예비고사` 통과
  • 4.15총선취재단
  • 승인 2020.04.1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을 김두관, 합천 거창 김태호, 대구 수성을 홍준표 당당하게 당선
김두관 양산을 당선자.
김태호 산청군함양군거창군합천군 당선자.
김태호 산청군함양군거창군합천군 당선자.
홍준표 대구 수성구을 당선자.
홍준표 대구 수성구을 당선자.

전직 경남도지사 출신 여야 대표급 김태호ㆍ홍준표ㆍ김두관 등 대선을 꿈꾸는 잠룡 3인방 모두 이번 4.15총선을 앞두고 거창 합천 산청, 양산을, 대구 수성을 에서 출마하여 당선이라는 영광을 않았다.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전 경남지사는 당의 권유에 따라 험지인 양산을로 내려와 미래통합당 나동연 전 양산시장과 치열한 접전 끝에 승리했다.

미래통합당 소속이었던 김태호 전 경남지사도 당의 험지 출마 권유를 뿌리치고 탈당 무소속으로 고향인 거창ㆍ산청ㆍ함양ㆍ합천에 출마하여 가볍게 당선되었다.

미래통합당 소속이었던 홍준표 전 경남지사는 처음에는 고향 창녕출마를 고수하다가 험지라고 판단한 양산을로 옮겨 예비후보로 등록했지만 당이 나동연 후보를 전략 공천하자 대구 수성을로 다시 이사하여 무소속으로 출마 혈투 끝에 당선이라는 영광을 누리게 되었다.

이로써 영남을 대표하는 대권 주자 잠룡 3인방은 대궐로 향하는 본선 2라운드가 시작되어 주목을 받게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