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코로나 피해 극심 여행업계 지원 나서
상태바
김해시 코로나 피해 극심 여행업계 지원 나서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0.06.22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와 여행업 위기극복 프로젝트 추진

김해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행업체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과 관광시장 회복을 위한 관광상품을 개발하고자 경상남도와 함께 여행업 위기극복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지난 4월 도·시·군과 도관광협회가 공동으로 실시했던 경남 관광사업 피해조사에서 여행업계 매출은 지난해 1분기 대비 약 71.7%가 감소했고 여행업체 298개 중 143개 업체가 올해 1분기 매출이 전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단체여행보다 소규모 개별자유여행으로 여행패턴이 변화됨에 따라 단체여행 상품을 주로 취급하는 여행업계 피해가 장기화될 것으로 전망돼 국내 관광업계 지원의 필요성이 크게 대두된다.

이에 따라 도와 시는 총 사업비 7900만원(도비 40%, 시비 60%)을 투입해 2919년 12월 31일 기준 관광진흥법에 따라 등록된 여행업체 80여 곳을 선정, 업체당 상품개발비 1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여행업체는 공고기간인 오는 25일부터 7월 14일까지 김해여행상품을 2건 이상 기획해 시 관광과로 제출하면 된다.

시는 내달 21일 심사위원회를 거쳐 지원 대상을 확정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는 여행업계의 위기 극복은 물론 여행상품 개발·홍보 과정을 통해 침체된 관광시장 회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이달 중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하며 신청서 접수는 방문, 등기우편, 이메일로 진행한다. 문의는 시 관광과(330-3247)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