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칼럼ㆍ기고 ㅡ
커뮤니티
“현장에 답, 지속적인 현장위주 행정 펼치겠다”
상태바
“현장에 답, 지속적인 현장위주 행정 펼치겠다”
  • 조현수 기자
  • 승인 2020.10.1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권 양산시장, 태풍 복구현장 및 농촌마을 역량강화 사례 점

김일권 양산시장이 지난달 태풍 ‘하이선’으로 인한 피해 현장에서 잇따라 현장행정을 펼치며 피해복구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나섰다.

양산시는 13일 태풍으로 인한 재난피해합동조사단 피해복구 확정분 외 산사태 피해지에 대한 추가 복구계획을 검토하기 위해 주요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현장행정에는 김일권 시장을 비롯한 관계공무원들이 동행했으며, ▲하북면 백록리 녹동마을 일원 주택지 사면 붕괴 ▲하북면 백록리 주택 및 농경지 진입로 임야사면 붕괴 ▲서창 용당동 당촌저수지 일원 임야사면 유실 ▲소주동 대동아파트 앞 도로 파손 ▲동면 금산리 주택 인근 석축 유실 현장 등을 차례로 점검했다.

이어 김 시장은 15일 원동면 장선마을을 방문해 마을진입로 역할을 하고 있는 세월교를 점검해 태풍피해에 따른 인한 철거 또는 복구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다.

시는 민원이 제기된 피해현황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신속한 복구공사가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아울러 14일에는 최근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제7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 참가해 장관상을 수상한 ‘동면 창기마을’을 방문했다.

김일권 시장은 “민원이 제기된 피해현황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신속한 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현장에 모든 답이 있는 만큼 현장위주의 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