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민주 "김성태, 이제라도 '자녀 채용청탁' 국민 앞에 사죄해야"
상태바
민주 "김성태, 이제라도 '자녀 채용청탁' 국민 앞에 사죄해야"
  • 미디어부
  • 승인 2020.11.2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선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도서관에서 열린 아동학대 대응체계의 과제와 개선방향 세미나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2020.7.15/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강선우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21일 자녀 채용청탁 사건으로 2심에서 유죄를 받은 김성태 전 자유한국당(현 국민의힘) 의원에 대해 "이제라도 스스로의 잘못과 책임을 통감하고 국민 앞에 사죄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김 전 의원의 딸이 KT 정규직에 채용된 것은 뇌물을 수수한 것과 같다는 2심 판결이 나왔다. 사필귀정이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어 "그러나 김 전 의원은 '드루킹 특검 정치보복'이라며 거짓말을 일삼았고, 악어의 눈물로 청년들을 기만한 것도 모자라 2심 판결조차 잘못된 재판의 결과라고 주장하고 있다"며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꼬집었다.

그는 "청년의 피와 땀을 권력으로 사는 채용비리는 공정사회를 좀먹을 뿐 아니라 국민 여러분께 정치혐오와 박탈감을 안기는 심각한 범죄 행위"라며 거듭 대국민 사과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