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해외서 가장 선호하는 한식 ‘한국식 치킨’
상태바
해외서 가장 선호하는 한식 ‘한국식 치킨’
  • 미디어부
  • 승인 2021.01.08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한식 알고 있다" 57.4... '김치' 가장 자주 먹는다고 답해

해외에서 한식을 먹어본 외국인들이 가장 자주 먹는 한식은 ‘김치’이고 가장 좋아하는 한식은 ‘한국식 치킨’인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해 8월부터 9월까지 해외 주요 16개 도시의 현지인 대상 한식관련 온라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에서 ‘한국 음식’을 ‘알고 있다’는 응답 비율이 57.4%로 나타나 최근 3년간 한식에 관한 인지도가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는 것.

한식에 대한 만족도는 81.3%로 전년보다 0.1p% 상승했으며 해외 소비자들은 한식을 주로 ‘매운(32.5%)’, ‘색다른·이색적인(32.4%)’, ‘풍미있는(31.4%)’, ‘대중적인(29.0%)’, ‘반찬 가짓수가 다양한(28.8%)’ 등의 이미지로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식 먹어본 외국인들이 밝힌 자주 먹는 한식으로는 ‘김치(33.6%)’가 가장 높았고 ‘비빔밥(27.8%)’, ‘한국식 치킨(26.9%)’이 그 뒤를 이었다.

김치의 경우 코로나19를 계기로 건강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면서 우리나라 건강 음식인 ‘김치’의 취식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또한 가장 선호하는 한식으로는 ‘한국식 치킨(13.3%)’, ‘김치(11.9%)’, ‘비빔밥(10.3%)’ 순으로 나타났다.

나라별로 북중미는 ‘불고기(12.8%)’, 유럽은 ‘비빔밥(12.6%)’, 동북아시아는 ‘삼겹살 구이(11.6%)’, 동남아시아는 ‘김치(14.9%)’, 오세아니아·남미·중동은 ‘잡채(7%)’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국가별 인지도와 만족도는 중국(북경, 상해)과 인도네시아(쿠알라룸푸르)에서 가장 높았고, 일본(동경)과 이탈리아(로마)에서 가장 낮게 나타났다.

한식의 인지도와 만족도는 비례하는 경우가 많으나 브라질(리우데자네이루)과 영국(런던)의 경우 한식에 대한 인지도는 낮았으나 만족도는 다소 높게 나타났다. 해당 국가는 한식의 입지가 발전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되며 온라인 등 다양한 방식으로 한식을 알리고 보급할 필요가 있다.

또한 동남아시아·동북아시아의 인지도와 만족도 비율이 높은 반면 일본의 경우 가장 낮게 나타나 한류를 활용한 젊고 세련된 이미지로 한식을 적극 홍보해 문제점을 개선해 나가야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