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서울 '13일 연속 100명대' 신규 확진 143명…사망 2명
상태바
서울 '13일 연속 100명대' 신규 확진 143명…사망 2명
  • 미디어부
  • 승인 2021.01.2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작구 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 (동작구청 제공) 2021.1.20/뉴스1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43명 나왔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서울 지역 확진자는 전일보다 143명 늘어난 2만2859명이다. 4818명이 격리돼 치료받고 있고 1만7762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퇴원했다.

사망자는 2명 증가해 총 279명이 됐다. 사망자 2명은 영등포구, 도봉구 주민으로 모두 전날 숨졌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3일 연속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전날 101명으로 지난해 11월 18일 109명 이후 두 달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으나 이날 다시 소폭 상승했다.

전날 성동구 소재 거주시설·요양시설에서 4명의 확진자가 추가돼 관련 확진자는 총 30명이 됐다. 양천구 목동 소재 요양시설에서도 확진자 3명이 늘어나 총 55명으로 늘어났다.

종로구 소재 요양시설2에서도 2명(총 11명), 광진구 소재 요양시설에서도 1명(총 9명)씩 확진자가 추가됐다.

강남구 소재 직장2 관련 확진자도 1명이 추가 감염돼 관련 확진자는 9명이 됐다.

동대문구 소재 현대대중사우나(총 28명), 동대문구 소재 역사(총 17명)에서도 각각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해외 유입 환자는 8명(총 743명), 기타 집단감염은 10명(총 7390명), 기타 확진자의 접촉자는 60명(총 7123명), 타시도 확진자의 접촉자는 6명(총 1025명), 감염경로 조사 중 환자는 44명(총 5245명) 늘었다.

자치구별로는 금천구를 제외한 모든 자치구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중랑구 13명, 도봉구 11명, 양천구 10명 등의 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