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가지 화사한 봄꽃 천지... 36만본 심어
상태바
김해시가지 화사한 봄꽃 천지... 36만본 심어
  • 권우현 지역기자
  • 승인 2021.04.0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성곤 시장 "시민들의 마음에도 따뜻한 봄기운 가득 채워지길"

김해시는 형형색색의 봄꽃으로 시가지를 단장한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시민들에게 화사한 봄을 선물하기 위해 봄의 전령사 팬지 등 예년보다 더 화려한 13종 36만본의 꽃을 선별해 식재에 나섰다.

시는 기존 가로화단과 대형 화분을 비롯해 다리 난간을 이용한 꽃길을 확대하고 색동호박 넝쿨터널과 플라워벽 등 조형시설물을 이용한 입체형 꽃길을 설치한다.

또 삭막한 경전철 교각에 특수 제작한 꽃화분을 설치, 컬러풀한 색채감을 더한다. 경전철 일부 구간은 넝쿨성 사계장미를 심어 또 다른 느낌의 장미꽃길을 조성한다.

아울러 지역 대표 도심하천으로 많은 시민의 사랑을 받는 해반천 산책로를 따라 꽃양귀비, 금영화, 수레국화, 금계국, 끈끈이대나물 등을 파종해 구간별 특화된 꽃길을 조성하는 등 시내 어디서나 계절감을 물씬 느낄 수 있는 분위기를 연출한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 시민들의 마음이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왔건만 봄같지 않음)’일 것이다. 일상 속에서 화사한 봄꽃을 보며 시민들의 마음에도 따뜻한 봄기운이 채워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한 해 초화 소비량 136만본을 전량 자체 생산해 왔으나 어려운 화훼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올해부터 자체 생산 물량을 30% 축소하고 축소된 물량을 화훼농가에서 구입하며 외부 구입 물량을 점진적으로 50%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