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KNN 100세시대 건강하이소
행복밥집 편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공공의료기관 유치 절실… 허성곤 시장 김해 유치 총력
상태바
김해시 공공의료기관 유치 절실… 허성곤 시장 김해 유치 총력
  • 조현수취재본부장
  • 승인 2021.10.27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 공공의료기관 설립 위한 세미나 및 시민 토론회 개최 연구용역 결과 보고
타 도시 지역에 비해 환자 본인 부담 높고, 의료 재난 효과적으로 대응하지 못함
방문의료 서비스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시민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받지 못함

김해시는 지난 2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보건의료전문가, 시민단체, 도ㆍ시의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공의료기관 설립을 위한 연구용역 결과보고회를 겸한 김해시 공공의료기관 설립 추진을 위한 세미나 및 시민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인제대학교 강성홍 교수의 연구용역 결과보고에 이어 충북대학교 의과대학 이영성 교수를 좌장으로 총 7명의 전문가와 시민 단체 등이 참여 토론회 순으로 진행됐다.

연구용역을 수행한 강성홍 교수는 "김해시의 취약한 공공의료로 인해 시민들의 건강권을 보장해 주지 못하고 코로나19 같은 의료 재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지 못한다"는 결과를 보고했다.

연구용역 요점을 정리해 보면 ▲본인 부담률이 낮은 공공의료기관이 없음에 따라 시민들의 의료비 부담이 높고 ▲코로나19 등 급성 감염병 환자에 대해서 관내에서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고 있으며 ▲재난 상황 발생 시 김해시의 대처 능력이 미흡하다.

▲통합 돌봄 서비스가 제대로 이루어지기 어려움이 있다. ▲계획에 없던 재입원율이 높음, 표준화 사망률이 높다 등이다.

강 교수는 일본의 지역 의료계획의 역사 자료를 정리 제시하여 주목을 받았고 5대 필수 의료의 방향 및 목표 설정을 통해 1. 응급의료 2. 모자보건 3. 의료재난 4. 의료취약지 지원 5. 방문의료 분야 15항목의 구체적인 추진 방향을 제시하기도 했다.

강 교수는 김해시의 의료 전략으로 지역주민에게 필요 시점에 필요한 의료를 적정하게 제공하자는 비전 제시에 이어 최적의 지역 의료제공 체계를 구축하자는 미션을 제시했다.

김해시의 공공병원 모형으로는 400병상 이상 규모의 종합병원으로 5대 중증질환관리 및 필수의료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는 의료원이어야 한다는 결과를 내놓기도 했다.

김해시의 설립 가능한 공공병원 유형으로는 1. 지방 의료원 2. 건강보험공단 병원 3. 적십자 병원 4. 산재병원을 유형으로 제시했다.

또 김해시 의료원의 설립 입지 검토 방향에 대해 김해 시민의 공공의료 이용 권리 보장 및 김해시의 운영비를 최소화하는 차원에서 부지가 일정 규모는 최소 1만 평 3만 3천 평방제곱미터 이상 확보가 중요하다고 했다.

또 대중교통 접근성이(지하철, 버스 등 대중교통 하차 정류장이 병원 현관에서 가까워야 함) 충분히 확보 및 장애인 승하차가 편리하도록 임시 정차 구역이 넓어야 하고, 주차 공간이 충분히 나올 수 있어야 한다.

자연녹지공간과 가까워 산책 등을 통해 환자 정서에 도움을 주어야 하고 별관으로 신종감염병 환자 전용 음압격리병동 신축 운영을 하면서도 의료진 접근이 용이하도록 공간 확보를 해야 한다는 발표를 했다.

이어진 시민 토론회에서는 김해시의 의료문제, 김해시 의료문제 해결의 중추기관으로서의 공공의료기관 설립, 민간의료기관과의 협력, 공공의료기관 설립과 관련해 시민 196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발표 등 다양한 의견 제시와 논의가 오갔다.

허성곤 시장은 "우리 시민들은 공공병원 설립을 간절히 염원하고 있으며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이 공공의료기관 유치에 가장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이번 토론회를 우리 시 공공의료기관 설립의 중요한 촉매제로 삼아 공공의료기관 유치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김해시에 공공의료기관을 설립하여 취약계층 의료서비스를 보장하고 의료서비스의 격차를 해소하여 의료의 질적 수준을 향상해 시민들의 건강권을 보장을 해야 한다는 것이 연구 용역 결과이고 토론회의 종합 의견이었다.

강성홍 교수가 발표를 하고 있다.
강성홍 교수가 발표를 하고 있다.
그림 2. 주요 지역의 인구 30만명 이상 중진료권의 300병상이상 병상수.
그림 2. 주요 지역의 인구 30만명 이상 중진료권의 300병상이상 병상수.
그림 3. 의료기관 규모에 따른 의료의 질적 수준의 차이.
그림 3. 의료기관 규모에 따른 의료의 질적 수준의 차이.
그림 4. 주요 중 진료권별 계획되지 않은 재입원 비율. (표준화 재입원비)
그림 4. 주요 중 진료권별 계획되지 않은 재입원 비율. (표준화 재입원비)
그림 5. 주요 도시의 흡연율 비교(%).
그림 5. 주요 도시의 흡연율 비교(%).
그림 6. 주요 도시의 비만율 비교(%).
그림 6. 주요 도시의 비만율 비교(%).
그림 7. 주요 도시의 고혈압 유병율 비교(%).
그림 7. 주요 도시의 고혈압 유병율 비교(%).
그림 8. 주요 도시의 뇌졸증 조기증상 인지율 비교(%).
그림 8. 주요 도시의 뇌졸증 조기증상 인지율 비교(%).
그림 9. 주요 도시의 연령표준화 사망률 비교(인구 십만명당).
그림 9. 주요 도시의 연령표준화 사망률 비교(인구 십만명당).
그림 10.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총인구 추세. (단위 : 천 명)
그림 10.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총인구 추세. (단위 : 천 명)
그림 11. 2015년~2035년 김해시의 고령인구 및 구성비.
그림 11. 2015년~2035년 김해시의 고령인구 및 구성비.
그림 12.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입원일수. (단위 : 천)
그림 12.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입원일수. (단위 : 천)
그림 13.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외래이용건수. (단위 : 천)
그림 13. 2015년~2035년 김해시의 외래이용건수. (단위 : 천)
그림 14. 위험성이 높아질 재난.
그림 14. 위험성이 높아질 재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