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홍태용 김해시장 "세계최대 고인돌 훼손 죄송하다" 사과
상태바
홍태용 김해시장 "세계최대 고인돌 훼손 죄송하다" 사과
  • 미디어부
  • 승인 2022.08.11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인돌 주변 박석 중요성 제대로 파악못한 점 인정
문화재청과 협의…박석 아래 등 다시 발굴조사

[김해=뉴시스] 김상우 기자 = 홍태용 경남 김해시장은  세계최대 고인돌 훼손에 대해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홍 시장은 11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세계 최대 고인돌 정비 사업을 하면서 고인돌 주변 박석(얇고 넓적한 돌)의 중요성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했다"고 인정했다.

이에 따라 "문화재청과 협의해서 박석 아래 등에 대한 발굴조사를 다시 벌이겠다"며 "이번 문화재 업무처리를 뼈아픈 교훈으로 삼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예산을 확보해 발굴조사를 다시 하게되면 고인돌 정비사업이 당초 이달말 마무리에서 1년 가량 늦어질 수 있다"고 했다. 
 
또 "김해시에 있는 가야시대 문화재 등 지정문화재 전반에 대해 점검 시스템 등을 갖추겠다"고 했다. 

김해시는 구산동 지석묘(고인돌·경남도기념물 제280호)에 대한 정비사업을 하면서 매장문화재법을 위반한 사실이 드러나 사업이 중단되고, 사적 지정 신청을 철회했다.

김해 고인돌은 지난 2006년 택지지구개발사업 당시 발굴된 유적이다. 덮개돌인 상석의 무게만 350t이고, 고인돌을 중심으로 묘역 시설이 1615㎡에 달해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로 확인됐다.

최근 정비공사 과정에서 고인돌 주변 바닥돌인 박석을 무단으로 들어낸 사실이 드러났다.

지난 5일 문화재청의 현장 조사 결과, 관계 전문가들은 박석의 이동 등에 따른 구체적인 훼손 범위와 훼손 상태 확인이 추가로 필요하다는 의견을 냈다. 문화재청은 이를 확인하기 위한 발굴조사를 시행하고, 위법사항에 대한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김해 고인돌 정비사업 현장.
김해 고인돌 정비사업 현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