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 PDF 지면보기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제17회 김해국제음악제로 초대합니다
상태바
제17회 김해국제음악제로 초대합니다
  • 최지열 기자
  • 승인 2024.05.1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시아 문화도시 김해, 한중일 화합의 선율을 그리다'

김해시는 오는 18일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 28일 김해서부문화센터 하늬홀에서 제17회 김해국제음악제를 개최한다.

김해시, 인제대학교가 주최하고 김해국제음악제 조직위원회와 인제음악예술교육센터가 주관하는 김해국제음악제는 해마다 기념주기를 맞이한 작곡가들을 조명해 시민들을 위한 클래식 공연과 아름다운 피아노 연주를 펼치는 국내 최초 피아노 국제음악제이다.

특히 올해는 김해시의 한·중·일 2024 동아시아 문화도시 선정을 기념해 동아시아 음악가들과 함께 화합의 콘서트를 펼친다.

메인 공연은 18일 오후 5시 김해문화의 전당 마루홀에서 김해시의 동아시아 문화도시 선정을 기념해 열리는 ‘동아시아 화합 콘서트’이다.

중국 테너 Hui Jin, 소프라노 조선형, 피아니스트 노경원, 일본·핀란드계 바이올리니스트 Tami Pohjola, 필리핀계로 타이완예술대 교수인 첼리스트 Victor Coo 등 각국의 세계적인 솔리스트들이 함께 호흡을 맞춘다.

또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의 주인공 강마에 모델로 유명한 지휘자 서희태와 KNN 방송교향악단이 함께 연주해 많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푸치니 서거 100주년을 기념해 일본과 중국을 배경으로 하는 오페라 ‘나비부인’, ‘투란도트’를 비롯해 베토벤 삼중협주곡 등 오케스트라와 함께 화합의 선율을 그려낸다.

28일 오후 7시 30분 김해서부문화센터 하늬홀에서 개최되는 ‘동양의 물결’ 피아노 갈라 콘서트도 기대할 만하다. 동양의 과거, 현재, 미래를 주제로 피아노의 대향연을 감상할 수 있다.

일본의 피아니스트 Kiai Nara, Hinako Tsuruga, 중국의 Longxuan Wu, Yutong Zhang, 국내에서는 노경원, 김상일, 최원석 그리고 플루티스트 이주형이 화려한 테크닉을 선보인다. 특히 한·중·일 세 나라의 연주자 3명, 또 6명이 동시에 3대의 피아노를 연주하는 이색적인 프로그램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모든 공연은 전석 무료 초대(선착순 마감)이며 예매는 김해국제음악제 누리집(www.gimf.kr)이나 카카오톡, 전화예매(☏010-7508-3858) 등으로 할 수 있다.

홍태용 김해시장은 “제17회 국제음악제에서 펼쳐지는 동아시아 국가 간의 화합 콘서트가 많은 분들에게 감동과 행복을 선사하고 음악과 문화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