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오락 MC 1회 출연료 최고 900만원
상태바
오락 MC 1회 출연료 최고 900만원
  • 영남방송
  • 승인 2008.10.09 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3社 주말 간판 프로그램 회당 제작비 1억여원


지상파 오락 프로그램 MC 1회 출연료가 1000만원에 육박하고 있다.

KBS가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소속 한나라당 이정현(50) 의원에게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개그맨 유재석(36)이 진행하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의 MC 1회 출연료는 9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강호동(38)의 KBS 2TV ‘해피선데이’가 850만원, 신동엽(36)의 KBS 2TV ‘경제비타민’과 탁재훈(40) 신정환(33)의 KBS 2TV ‘상상플러스’ MC 1회 출연료는 800만원이었다.
반면, 최저 출연료는 KBS 1TV ‘아침마당’으로 20만원이다.

MBC가 제출한 2006년부터 2007년까지 방송된 드라마 출연료 내역에 따르면 탤런트 고현정(37)이 출연한 드라마 ‘여우야 뭐하니’의 최고 출연료가 회당 2500만원이었다.
탤런트 윤은혜(24) 주연의 ‘커피프린스 1호점’ 2000만원, 강수연(42) 주연의 주말극 ‘문희’ 1600만원이 뒤를 이었다.

외주제작 드라마 출연료는 이보다 더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외주제작사에 대한 제작비 지급 내역은 영업상의 비밀이 포함돼 있어 공개되지 않았다.

한편 방송 3사의 주말 간판 오락 프로그램의 회당 제작비는 1억여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