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김해시, 내년 예산 1조 9729억원 편성
상태바
김해시, 내년 예산 1조 9729억원 편성
  • 최성애 기자
  • 승인 2021.11.1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는 올해 대비 685억원 증가한 1조 9729억원 규모의 2022년 예산안을 편성, 지난 12일 김해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7일 밝혔다.

편성 규모를 보면 일반회계가 전년대비 962억원(6.2%) 증가한 1조 6385억원, 특별회계는 277억원(△7.6%) 감소한 3344억원이다.

일반회계 주요 세입으로는 지방세수입 4,065억원(25%), 세외수입 740억원(5%), 지방교부세 2690억원(16%), 조정교부금 1120억원(7%), 국‧도비 보조금 6850억원(42%)이며, 2020~2021년 2년간 코로나19 발생과 함께 감소했던 지방세와 지방교부세가 코로나 발생 수준 전으로 일정수준 회복하면서 세입 증가를 이끌었다.

김해시는 단계적 일상회복 도입부인 현 시점이 적극적인 재정 지출을 통해 위축된 시장경제를 활성화 할 수 있는 적기라고 판단, 600억원의 지방채를 발행하여 버추얼 기반 미래차 부품 고도화사업, 강소연구개발특구 인프라 구축,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등 주요 현안사업에 투입함으로써 지역의 성장잠재력을 최대한 끌어올릴 방침이다.

특히 코로나19 발생 이후 2년간 강도 높은 세출 구조조정 및 자체세입 증대노력을 통해 마련한 재원을 재난지원금을 비롯한 코로나 대응사업(시비부담액 805억원)에 투입하는 등 코로나로 인한 재정위기 상황을 현명하게 극복해 낸 결과 재정자주도가 2021년 50.95에서 2022년 52.58로 상향된 점도 주목할 만하다.

김해시의 내년도 세출예산(안)은 단계적 일상회복 시대를 맞아 시민의 안전하고 완전한 일상회복을 지원하는 데 최우선 목표를 두고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 ▲법정문화도시, 가야역사 중심도시 정체성 확립 ▲탄소중립 실현 및 도시성장 인프라 구축 ▲촘촘한 사회·복지안전망 구축이라는 시정의 핵심가치를 실현하고 민선7기 성공적 마무리를 위한 선택과 집중의 효율적인 예산배분을 꾀하면서도 주민자치 강화를 위해 주민참여예산은 올해 대비 15% 증가한 23억원을 편성했다.

내년도 분야별 일반회계 세출예산 편성현황을 살펴보면 ▲사회복지 6255억원(38%) ▲교통 및 물류 1594억원(10%) ▲문화 및 관광 1249억원(8%) ▲환경 1430억원(9%) ▲농림해양수산 1073억원(6%) ▲일반공공행정 1012억원(6%) ▲국토 및 지역개발 745억원(4%) ▲산업 및 중소기업 418억원 (3%) ▲보건 335억원 (2%) ▲교육 163억원 (1%) ▲공공질서 및 안전 142억원 (1%) 순이다.

허성곤 시장은 “복지와 일자리, 소상공인 지원예산을 역대 최대 규모로 편성하여 취약계층을 보호하고 위축된 소비 회복과 내수 진작을 위한 강도 높은 시책을 추진할 수 있는 예산 편성에 집중했다”며 “정부의 미래형 경제구조 대전환 정책과 연계한 시의 미래 성장사업 추진의 기반이 될 사업도 놓치지 않고 반영하여 지속가능한 도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밝혔다.

한편, 김해시가 제출한 내년도 예산(안)은 제241회 김해시의회 정례회(11.22~12.21)에서 심의 및 의결을 거쳐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