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이효리 '상반신 누드' 당당히 공개 "이젠 가릴 것도 없다"
상태바
이효리 '상반신 누드' 당당히 공개 "이젠 가릴 것도 없다"
  • 미디어부
  • 승인 2022.06.25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효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이효리가 사진전 준비를 위해 과거 사진을 돌아보던 중 쿨하게 누드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에서는 사진전을 앞두고 미팅을 하는 이효리의 모습이 담겼다.

전시 공간을 둘러본 이효리는 사진전을 열기로 마음먹은 이유에 대해서 "저도 사진을 많이 찍었으니 한 번에 모아서 쭉 보고 싶기도 하고 팬들을 만나는 자리를 마련해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효리는 사진전에 전시할 예전 사진들을 하나하나 살펴보며 추억에 빠졌다.

앳된 얼굴의 이효리는 20대 초반부터 촬영된 사진들을 훑어보며 "그때는 헤어, 스타일리스트도 없었다. 제가 다 메이크업도 하고 그랬다" 이효리는 "고생하면서 찍은 흔적들이 그대로 남아있다"며 추억에 빠져들었다.

이효리는 누드 사진이 발견되자 "저 때는 괜찮았나 보여달라. 지금은 많이 다운됐다"며 자신의 모습에 관심을 보였다.

당시 공개됐던 사진은 맨몸에 빨간 재킷만 입었던 사진뿐이었지만. 미공개된 사진은 상의를 전부 탈의한 채 손으로만 가슴 부분을 가린 파격적인 노출 수위였다.

이효리는 "이 사진도 한 번 공개하면 되지 않나? 이젠 가릴 것도 없다. 시원한 걸로 가자. 저는 상관없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효리는 "열심히 살았다"며 추억에 빠진 이효리는 "어쨌든 B컷 위주로 공개 안 된 과감한 사진들로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