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경상대학교 개교 60주년 기념사업 선포식
상태바
경상대학교 개교 60주년 기념사업 선포식
  • 영남방송
  • 승인 2008.04.25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4일(목) 오전 10시 50분 국제어학원 1층 파이오니어 오디토리엄

   
   
올해로 개교 60주년을 맞는 경상대학교(총장 하우송)가 한 해 동안 모두 35건의 다양한 기념행사를 개최키로 했다.

경상대학교는 학술, 문화예술, 체육, 기념홍보 사업 등을 통해 경상대학교가 경남의 거점 국립대학에서 세계 유수의 대학과 당당히 어깨를 나란히 하는 대학으로 발전했음을 내외에 과시할 계획이다.

경상대학교는 4월 24일 오전 10시 50분 국제어학원파이오니어 오디토리엄에서 경남지역 기관단체장, 시민단체 관계자, 동문회원, 대학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교 60주년 기념사업 선포식’을 열었다. 선포식은 개교 60주년을 맞이하여 새롭게 도약·발전하는 경상대학교의 의지를 널리 알려 대학 이미지를 드높이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선포식은 1부 식전 축하공연, 2부 개식, 국민의례, 총장 기념식사, 기념사업 경과보고와 사업소개, 엠블럼·캐치프레이즈 시상과 소개, 교가제창의 순으로 진행됐다.

경상대학교는 개교 60주년의 캐치프레이즈로 ‘세상을 움직이는 개척인, 미래를 여는 경상대’로 확정했다. 개교 이후 60여 년 동안 배출된 8만 5000여 우수 인력들이 우리나라 발전의 중추 역할을 다해왔음을 자부하고, 앞으로도 지역과 국가발전에 기여하는 경상대학교가 될 것임을 다짐하는 것이다. 또 새로운 시대,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는 경상대가 될 것을 스스로 다짐하는 구호다.

경상대학교는 또 60주년 기념 엠블럼도 확정했다. 엠블럼은 개교 ‘60’의 숫자에 슬기와 지혜를 상징하는 키(key)의 형태가 되도록 조형화했다. 이는 ‘지혜롭게 걸어온 경상대 60년의 역사’, ‘문제를 지혜롭게 해결하는 경상대’, ‘연구·교육·봉사의 키 포인트-경상대’ 등을 상징한다. 또 ‘60’의 형상을 의인화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