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뉴스
영천시, 스포츠 마케팅 열기로 지역경제 ‘후끈’ 기대
조정이 기자 | 승인 2018.01.12 11:04

영천시의 2018년은 다양한 체육대회 개최가 예정되어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지역민들에게는 다채로운 종목의 경기를 경험할 수 있는 원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영천시(시장 김영석)는 오는 4월 중 제20회 경상북도장애인체육대회, 6월 중에는 경북어르신체육대회를 비롯해 제21회 대구대학교총장기 전국고등학교 검도선수권대회, 제11회 스타영천오픈배드민턴대회, 독도수호태권도대회 등 전국 및 도 단위 대규모 체육대회 개최로 지역경제가 ‘후끈’ 달아오를 전망이다.

올해 대규모 체육대회 개최는 지난해 제55회 경북도민체전으로 구축된 체육시설 인프라와 연계해 어느 종목의 체육시설이 대회 개최에 접근성이 용이한지, 투자대비 경제적 효과는 어떤 대회가 더 높을지를 면밀히 검토해 유치됐다.

특히 영천시는 전략적 맞춤형 대규모 체육대회를 유치해 경제적 효과를 창출하는 스포츠 마케팅을 지역경제의 한축으로 활용하고 있다.

대회 기간 동안에는 선수단, 임원, 선수단가족 등 연인원 20,000명 이상이 지역에 머무르게 되어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는 직접적 수익 50억 원, 간접적으로는 150억 원 이상 경제적 이익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매년 전지훈련장으로 많은 선수단들이 영천지역을 찾아오고 있는데, 지난 1월 4일부터 강변체육공원 축구장에는 경남 진주에서 대성FC, 부산시에서 JJ축구교실, 포항시 MJ클럽 등 10개팀 300여명이 추운 날씨를 잊은 채 구슬땀을 흘리면서 동계 전지훈련 중에 있다.

이처럼 영천이 전국대회 개최지와 전지훈련장으로 각광을 받는 것은 스포츠타운 조성으로 체육관련 인프라가 골고루 잘 갖춰져 있기 때문이다.

교촌동에 위치한 시민운동장을 비롯해, 2,300석의 영천체육관과 생활체육관, 태권도 전용경기장인 최무선관, 종합스포츠센터 실내수영장 등은 모두 반경 100m내에 인접하고 있어 이곳에서 대회 개최와 전지훈련 장소로는 안성맞춤이다.

현재 강변체육공원에는 인조와 천연잔디로 조성된 성인축구장 4면과 2월경에 완공 예정인 유소년축구장, 영천족구장 2면 등이 공사 중에 있으며, 지난해 6월에 준공된 27홀의 파크골프장은 부대시설을 갖추기 위해 하천점용 협의 중에 있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전국규모 체육대회가 열리면 경기장 관람과 지역 관광을 한꺼번에 할 수 있는 체육, 문화, 관광 등이 함께 어우러지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 중에 있다”며 “성공적인 대회 운영을 위한 음식, 숙박, 교통환경 등의 고품질 서비스 제공으로 스포츠 명품도시로서 영천의 브랜드 가치를 한층 더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정이 기자  ynd303@naver.com

<저작권자 © 영남매일·Y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회사소개구독신청독자투고불편신고고충처리인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경남 김해시 가락로 29번길4 3층  |  대표 055-329-7001  |  팩스 055-321-720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경남 아00041  |  등록일자: 2007년 7월 3일  |  발행일자: 2007년 7월 3일  |  제호: YN뉴스
발행인 : (주)영남매일신문사 최금연  |  편집인: 최금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동진
Copyright © 2018 영남매일·YN뉴스. All rights reserved.
공공기관 및 단체의 보도 자료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