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내년 국고확보 위해 부지런히 발품 팔아
상태바
김해시 내년 국고확보 위해 부지런히 발품 팔아
  • 조민정 기자
  • 승인 2019.05.1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성곤 시장에 이어, 조현명 국고확보 TF팀 단장 잇다른 중앙부처 방문

김해시는 내년 최대 국비확보를 위해 허성곤 김해시장을 비롯한 전 간부 공무원이 정부세종청사 문턱이 닳도록 넘나들고 있다.

지난 4월 30일 허성곤 김해시장의 중앙부처 방문에 이어 지난 5월 14일 국고확보 TF팀 단장인 조현명 부시장이 세종시 출격에 나섰다.

조 부시장은 환경부를 방문하여 ▲안동지구 도시침수 예방사업 120억원 ▲화포천 습지보호구역 내 사유지 매수 사업비 100억원 등 주요 국고신청사업에 대한 추진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또 곧바로 국토교통부를 방문하여 ▲국도58호선(무계~삼계) 도로건설 200억원 ▲국도14호선(동읍~한림) 도로건설 300억원 ▲초정~화명 간 광역도로 건설 50억원 ▲대동첨단일반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 200억원이 반드시 내년도 정부예산에 반영되어 교통물류 중심 도시로서 도약할 수 있도록 사업설명에 최선을 다했다.

마지막으로 중앙부처 예산을 최종 심의하는 기획재정부를 방문하여 정부예산(안)에 국비지원이 필요한 대형사업의 시급성을 하나하나 설명하여 김해시의 의지가 중앙부처에 충분히 전달되도록 했다.

최근 3년간 매년 국ㆍ도비 최대확보 기록을 갱신하고 있는 김해시는 매년 초 국고예산확보 TF팀을 구성하여 허성곤 김해시장 외 간부 공무원이 전략적으로 중앙부처를 방문, 국비확보에 힘써오고 있다.

기획재정부 최종 예산심의가 끝나는 8월까지는 소관 사업별 실ㆍ국ㆍ장의 정부세종청사 방문이 끊임없이 이어질 예정이다.

조현명 부시장은 “중앙부처 방문 횟수와 내년도 국고확보액은 비례관계를 보일 수 밖에 없다” 며 “우리시에 꼭 필요한 사업이 설명부족으로 정부예산에서 누락되지 않도록 부지런히 발로 뛰어 시민이 고루 혜택을 보는 현안사업 추진에 차질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