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그날 이슈기사>제3회 허왕후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
상태바
<그날 이슈기사>제3회 허왕후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
  • 조민정 기자
  • 승인 2019.10.10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제ㆍ내용 연관성 등 심사해 총 3작품 선정

김해시는 지난 5일 연지공원 특설무대에서 제3회 허왕후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허왕후 콘텐츠 공모전은 지난해와 달리 인제대학교 LINC+사업단과 (재)김해문화재단이 주최하고 김해시와 주한 인도대사관이 후원하는 가야사 문화콘텐츠 스토리텔링 공모전의 특별공모(김수로와 허왕후의 인연) 형식으로 대학생과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 부문을 확대하여 진행됐다.

지난 8월 5일부터 9월 23일까지 접수된 16건의 스토리 가운데 주제 및 내용의 연관성, 독창성, 대중성, 구체성 등 총 4개의 심사 기준에 따라 총 3작품을 선정했다.

김해시장상(상금 100만원)에는 초등인형극 대본 '우리 할머니는 허왕후'를 출품한 노혜진씨가, 주한인도대사상(상금 $500)에는 소설 '수신제가 치국 평천하'를 출품한 김한솔군이, (재)김해문화재단 대표이사장상(상금 50만원)에 웹드라마 '마음이 이끄는 대로'를 출품한 장지영 양이 선정됐다.

앞으로 이번 공모전 수상작들은 수(秀)필름이 협찬하는 작품화 과정 컨설팅을 통해 해당 기관과 협의를 거쳐 후속화 사업이 가능한 작품의 경우 다양한 분야로 재창작하여 관광콘텐츠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 날 시상식에서는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인도대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상식을 찾아 수상자들과 함께 했으며, 소누 트리베디 신임 주한인도문화원장도 참석해 자리를 더욱 빛냈다.

조광제 관광과장은 “수상작들은 전반적으로 짜임새와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인 완성도 높은 작품들이었으며, 내년 공모전에도 많은 분들이 참가해 김수로와 허황옥의 러브스토리를 널리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