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올해 68억원 투입 미래농업 인력 육성
상태바
김해시 올해 68억원 투입 미래농업 인력 육성
  • 최금연 기자
  • 승인 2021.02.18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창업농·귀농귀촌 활성화 16개 사업 추진

김해시는 올해 청년 창업농과 귀농귀촌 활성화에 68억원을 투입해 미래 농업 인력을 육성한다고 밝혔다.

18일 시에 따르면 민선7기 공약인 청년 창업농 지원과 청년 창업농, 귀농귀촌 육성정책 5개년 기본계획에 따라 68억400만원(융자금 포함)의 예산을 들여 16개 사업을 추진한다.

청년 창업농 지원을 위해 ▲청년 창업농 영농정착지원 ▲스마트 경영실습 임대농장 조성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 지원 ▲청년농업인 취농직불제 ▲창업농 학습 모임체 육성 등 10개 사업에 48억1900만원을 투입해 청년층의 농산업 유입을 촉진하고 안정적 정착을 돕는다.

귀농귀촌 분야는 ▲귀농 창업 지원 ▲귀농인 주택구입 지원 ▲귀농 창업 전문교육 ▲귀농인 안정정착 지원 ▲귀농귀촌 현장실습 시범포 운영 지원 등 6개 사업에 19억2500만원을 투입한다.

시는 청년 창업농 육성을 위한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스마트 경영실습 임대농장 조성사업에 지난해와 올해 2년 연속으로 선정돼 국도비 3억9000만원을 포함한 6억원의 예산을 추가 확보, 화목동 맑은물순환센터 인근 시유지에 총 4개소의 최첨단 스마트 경영실습농장을 설치해 운영한다.

스마트 경영실습농장은 개소당 1200㎡ 규모로 생육환경 유지관리시스템, 자동원격 환경관리시스템, 양액재배시설 등을 갖추며 지난 2020년 사업인 2개소는 다음 달 준공예정이고 올해 사업분인 2개소도 연내 조성한다.

시는 시설농업 경험이 없는 만40세 미만 청년농업인에게 이러한 경영실습형 스마트팜을 3년간 임대해 온실경영과 재배기술, 생산, 유통 등을 실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에 앞서 시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청년ㆍ귀농 창업농을 대상으로 127억9100만원(융자금 포함)을 들여 24개 사업을 지원해 왔으며 이 기간 창업농 수가 2018년 139명, 2019년 165명, 2020년 173명으로 늘어나 농촌 고령화를 완화하고 농촌사회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이러한 창업농 지원에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면서 청년 및 예비 귀농인들의 상담 건수 또한 해마다 증가세에 있다.

김해시는 “우리 시는 도농복합 도시로 김해미래 100년 설계를 위한 농촌지역의 활력을 불어넣을 일자리창출과 미래먹거리산업 확대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와 수요를 연계해 창업농 지원을 확대하겠다”며 “젊고 우수한 청년인재와 귀농귀촌인들이 우리지역에 정착해 지역주민과 더불어 잘사는 희망 농촌을 만들기 위해 실효성 있는 정책사업을 계속 발굴하여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