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 PDF 지면보기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김 의장 "예산 시한 못 지켜 송구…8·9일 본회의 개최"
상태바
김 의장 "예산 시한 못 지켜 송구…8·9일 본회의 개최"
  • 미디어부
  • 승인 2022.12.02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기국회 내 예산안 처리돼야"
"'정치현안' 조정 및 중재 노력"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김진표 국회의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와 관련해 의장실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중진 의원들과 접견하며 발언을 하고 있다.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김진표 국회의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와 관련해 의장실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중진 의원들과 접견하며 발언을 하고 있다.

[서울=뉴시스]여동준 기자 = 김진표 국회의장은 2일 "국회에 주어진 권한이자 책무를 이행하기 위해 오는 8일과 9일 양일간 본회의를 개최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2014년 국회선진화법 시행 이후 예산안 법정 처리시한을 지키지 못한 경우라도, 모두 정기국회 회기 내에 예산안을 처리했다. 이번에도 정기국회 내에 처리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헌법이 정한 예산안의 법정 처리시한이 오늘이지만 내년도 나라살림 심사를 마치지 못했다"며 "국회의장으로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글로벌 복합경제위기 속에서 물가와 금리가 치솟고 우리 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하는 수출마저 부진한 상황"이라며 "민생경제를 살리고,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복지를 챙기면서, 나라의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내년도 예산안의 조속한 처리야말로 국회가 해야 할 최우선 과제"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여야가 '정치 현안'을 가지고 대결 구도를 이어가면 예산안 처리가 어렵기 때문에, 양당 원내대표들과 정부에 예산안 처리 일정을 최우선으로 합의해 줄 것을 지속해서 촉구해 왔다"며 "여야가 의견을 달리하는 '정치 현안'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논의하면서 국민 눈높이에 맞는 해법을 마련할 수 있도록 국회의장으로서 최선을 다해 조정 및 중재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김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여야가 정치적 입장을 달리하는 정치현안으로 대립구도가 더 격화돼 예산안 처리까지 또 미뤄지게 된다면 밖에서 대한민국을 보는 시각은 대한민국이 과연 위기관리할 능력이 있는 나라인가, 이런 의문을 제기할 수 있다"며 "그래서 이런 입장문을 발표했다"고 설명했다.

또 "오늘 오후 4시에 원내대표들과 모여서 비공개로 의논하기로 했는데 이제부터 예산안을 어떻게 빨리 합의할 것이냐(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