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국내중견 무인경비업체 하청직원 2억 털어~
상태바
국내중견 무인경비업체 하청직원 2억 털어~
  • 영남방송
  • 승인 2007.09.29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북부서 관내 12개 현금인출기에서 절도

지역 금융기관 365일 현금자동인출기(ATM) 관리회사 직원이 추석 연휴 기간 자신이 관리하던 현금자동인출기에서 2억여원을 털어 잠적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ATM 관리회사인 A사는 지난27일 부산 북구 화명동,금곡동 인근에 설치된 B은행 현금인출기에서 현금 2억3천여원이 비는 것을 발견해 신고했다고 28일 밝혔다.

또 경찰은 국내 중견 무인경비회사의 하청업체 현금인출기 관리회사 직원인 마모(26)씨가 지난26일 오전 8시54분부터 오후 9시46분 사이에 털린 인출기를 작동하고 있는 모습이 폐쇄회로TV에 찍힌 점 등으로 미뤄 A씨가 돈을 훔쳐 달아난 것으로 보고 행방을 추적 중이다.

A씨는 돈이 없어진 현금인출기를 담당하며 지난27일부터 회사를 무단결근한 뒤 연락이 두절된 상태라고 경찰은 전했다.

이 경비업체는 돈이 도난당했다는 사실을 지난27일 파악하고도 자체 조사를 이유로 지난28일 오후에야 경찰에 신고해 수사를 지연시켰다는 책임을 면키 어렵게 됐다.

편집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