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기후위기 극복 위해 전 직원 기후환경교육
상태바
김해시, 기후위기 극복 위해 전 직원 기후환경교육
  • 김진령 지역기자
  • 승인 2021.03.18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는 시와 산하기관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온라인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김해시와 산하기관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근무하면서 실천할 수 있는 탄소중립 생활 추진을 위한 ‘기후행동 1.5℃ 챌린지’의 일환으로 시작한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여 경남도인재개발원 통합교육관리시스템을 활용 사이버교육으로 실시하며, 국립기상과학원장을 역임한 대기과학자 조천호 박사의 JTBC '차이나는 클라스' 프로그램의 ‘지구가 참는 것도 한계가 있다’ 편으로 기후위기에 대한 쉽고 재미있는 교육으로 전 직원의 공감과 이해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전 직원의 ‘기후행동 1.5℃ 챌린지’는 환경교육과 더불어 컴퓨터 절전프로그램인 그린터치 설치하기, 이메일함 다이어트, 점심시간 1시간 소등하기 등 분기별 실천과제를 정하여 실천하게 되며, 완료시 연간 51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와 30년산 소나무 7천 8백그루의 식재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시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작은 실천으로 지구온난화에 큰 영향을 끼치는 육식에 대한 인식전환을 위해 3월부터 매월 첫째주 월요일을 '채식의 날'로 지정‧운영하고 있다.

김상준 환경국장은 “지구온난화를 완화시키기 위한 1.5℃의 기후행동 실천으로 전 직원의 환경 의식을 고취시키고, 나아가 각종 분야의 정책 수립 시 환경을 우선시 하여 탄소중립 사회로 다가설 수 있도록 유도하는 등 ‘기후안심도시 김해’ 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