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노후 체납차량 공매대행계약 개선
상태바
김해시, 노후 체납차량 공매대행계약 개선
  • 조민정 기자
  • 승인 2021.06.2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매 최소 금액 확보 연간 1억원 세수 확충

김해시는 체납차량 공매 대행계약을 개선해 연간 1억원의 세입을 확충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환가가치가 없는 노후차량은 매각 금액이 체납처분비에 미치지 못해 공매 처분하지 못했다.

특히 번호판이 영치됐지만 환가가치가 없어 번호판 회수를 포기하고 도심 곳곳에 흉물로 방치된 차량은 무단방치차량 처리 절차에 따라 강제 폐차돼 체납세는 한 푼도 징수할 수 없는 실정이었다.

이러한 노후 체납차량의 효율적인 처분 방안을 고민해온 시는 차량 공매 대행업체와 협의 끝에 차량 매각 금액이 체납처분비 미만일 경우에도 최소 20만원 이상 체납액을 충당할 수 있도록 계약을 개선했다.

김우곤 납세과장은 “탄력적인 업무 행태 개선과 적극 행정으로 해마다 폐차장에서 고철로 처리되던 노후 차량 200여대를 공매 처분할 수 있게 되어 연간 1억원의 세수 증대가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재정 확보와 공평과세 구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